'중국유학생'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4.08 이 많은 유학생들은 무엇하러 왔을까?
posted by 몽똘 2009.04.08 23:54

경희대에 강의를 하러 갈 때마다 느끼는 건데, 캠퍼스를 걷다 보면 가끔 착각에 빠질 때가 있다.
저 말은 분명 한국어가 아닌 듯한데... 중국어나 일본어 같은데... 모여서 길을 걷는 학생들 중 많은 수가 그런 언어를 쓰고 있다.
그리고 수업 때 출석부를 봐도 중국 학생이 꼭 1명 이상은 속해 있다.

어찌된 일일까 생각하다 얼마전 한겨레 기사를 하나 봤다.
"대학가마다 차이나타운 왜?"라는 기사다(http://www.hani.co.kr/arti/specialsection/newspickup_section/347676.html).
기사를 보니 한국에 유학온 중국학생이 5만명을 넘는다고 한다.
자료를 보니, 경희대가 3,267명으로 대학들 중 최고이다.
기사에 따르면, 중국 학생들이 한국으로 유학을 오는 이유는 지리적으로 가깝고 물가가 싸며 한국 기업이 중국에 많이 진출해 한국어 수요가 늘어나고 한국 드라마로 호감도가 높아졌기 때문이라고 한다.
그리고 지방대에 유학생이 급증하는 것은 정원을 채울 수가 없기 때문이라고 한다. 그렇게 탈도 많고 비리도 많은 지방대들이 유학생을 정원외로 받아 대학재정에 보탠다고 하니 눈물이 날 지경이다(그런데 유학생 등록금 수준은 국내 학생의 절반 수준이라고 한다).

그런데 기사만 봐서는 왜 중국학생들이 한국으로 오는지 알 수가 없다.
더구나 중국 유학생이 가장 많다는 경희대에서 중국 학생들이 수업에 참여하는 걸 보면 한국어로 아주 기본적인 의사소통을 하는 수준이다.
수업시간에 내 말을 알아듣는 학생이 있을지 의문스럽고, 수업에 참여하는 비중은 거의 없다고 봐도 좋다.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학생도 아주 간혹 눈에 띄지만 대부분은 자기들끼리 중국말로 대화하느라 바쁘다.

한국의 대학은 이미 그 기능을 상실했는데, 이들은 무엇하러 이곳에 왔을까?
기사에 난 것처럼 가깝고 물가가 싸고 한류 열풍 탓에 호감도가 높아졌고 돌아가서 한국기업에 취직하려고?
한국 학생들이 이런 조건 때문에 다른 유학을 떠나려 할까?

하여간 내겐 미스터리이고 한국에서 그네들이 보내는 삶도 참 궁금하다.
무엇을 하며 시간을 보내고 어떤 미래를 꿈꾸고 있을까?
신고

티스토리 툴바